급성장하는 구독경제, 좋은 구독서비스의 조건 2가지

2022.09.15

구독경제가 대한민국 산업 구조를 제대로 혁신하고 있어요. KT경제경영연구소에 따르면 국내 구독경제 시장 규모는 2020년 약 40조 원으로 집계됐고, 오는 2025년에는 100조 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됐거든요. 이는 OTT나 전자책, 음악스트리밍 등 기존 온라인 구독서비스를 넘어, 각종 생필품과 식품 등 실물상품 분야까지 구독서비스의 영역이 확장된 덕분이기도 해요.

왓섭 내 구독서비스 리스트

그래서 구독 관리 서비스 왓섭이 준비한 게 있는데, 바로 소비자가 응답하고 선택하는, 진정 ‘좋은’ 구독서비스의 조건들을 준비했어요. 고객은 그저 단순히 매번 사던 걸 정기결제와 정기배송으로 바꿔 판다고 해서 굳이 구독을 선택하지는 않거든요. 당신이 구독 경제에 진출하려는 판매자라면, 반대로 구독 서비스에 관심 많은 소비자라면. 아래 조건들을 참고해 더 나은 상품을 구독으로 활용할 수 있기를 바라요!


유명하지 않아도 품질은 좋아야만

소비자는 보통 싸고 좋은 제품에 지갑을 열어요. 그리고 이런 선택은 구독경제에서 더욱 두드러지죠. TV나 인터넷 광고로 익숙한 브랜드의 제품, 마트나 백화점에서 각종 할인 행사를 진행하는 상품들은 그저 ‘유명할’ 뿐. 실제 가성비 측면에서는 오히려 떨어지는 경우가 많은데요. 여러 단계를 거치는 유통 구조, 인기 모델을 활용하는 등 천문학적인 마케팅 비용까지. 아무리 할인 행사를 한다고 해도 적지않은 가격 거품이 끼어 있는 셈이죠.

와이즐리 면도기 구독서비스

그래서 진짜 가성비 좋은 제품은, 보통 소비자들이 잘 볼 수 없는 곳에 숨겨져 있어요. 대대적인 광고나 마케팅을 하지 않아도, 업계에서 인정받아 꾸준히 잘 팔리는 상품들이니까요. 직접 제품 기획에서 개발, 생산, 판매까지 직접 하는 중소기업 입장에서는 든든한 판매처들이 있는데 굳이 광고하는데 돈을 들이느니 품질을 높이는 게 더 중요할 수 있어요.

구독 플랫폼 왓섭에서 만날 수 있는 소키와칸 헤어케어 제품들이 바로 그런 구독 상품이에요. 국내 1500곳 이상의 살롱에 입점한 와칸은 샴푸와 트리트먼트, 헤어오일, 에센스, 염색제 등 폭넓은 라인업의 헤어 제품을 선보이고 있죠. 그리고 왓섭에서는 이 중 탈모샴푸인 ‘오리엔탈 토닉 힐링샴푸’와 ‘라쿰 스틸더퍼퓸 헤어오일’을 구독 서비스로 이용할 수 있어요. 시판되는 타 헤어 제품들과 비교해 오히려 비싸다고 느낄 수도 있지만, 써보고 나면 품질 측면에서 만족하지 않을 수 없죠.

왓섭에서 소키와칸 구독 사전체험 이벤트를 진행하는 건 그래서에요. 정가 3만원인 탈모샴푸를 첫 구매자에 한해 무료로 제공하고, 헤어오일의 경우 2만 5000원에서 68% 할인된 7900원에 받아볼 수 있죠. 이런 프로모션은 낯선 브랜드에 대한 불신을 가질 수밖에 없는 소비자의 문턱을 낮춰주면서도, 품질에 대한 자신감을 증명하는 것도 가능해요.

‘큐레이션’ 함으로 매번 새롭게 느낄 수 있도록

정기 결제와 정기 배송으로 점철되는 구독의 취약점은 ‘질릴 수 있다’는 점이에요. 아무리 맛있는 음식이라도 매일 먹으면 질리는 것처럼, 아무리 좋은 구독 서비스도 매번 똑같은 제품만 받으면 지겨워질 수 있죠. 다달이 같은 구독 요금을 자동 결제로 지불하면서 구매의 귀찮음은 해결됐지만, 상품 옵션이나 구성을 바꾸는 건 꼭 소비자가 직접 해야 하는 걸까요?

CU 편의점 구독서비스
외식 물가 상승에 편의점 도시락 판매도 급증했다고 한다. (사진=CU)

질리지 않는 구독을 위해, 왓섭에서는 큐레이션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요. 특히 먹거리와 즐길거리 중에서 정기 배송 때마다 설렘을 느끼고 새로운 구성을 만날 수 있는 상품들을 운영하고 있죠. 바로 제철과일 구독과 전통주 구독, 꽃다발 구독이 그 주인공들이에요.

왓섭X루이스상회 구독은 과일 전문 경매사가 가락시작에서 직접 엄선한 그날그날 가장 좋은 과일을 받아볼 수 있고, 왓섭X술담화 구독은 매월 선정된 ‘이달의 전통주’를 2~3병씩 다달이 다른 조합으로 배송받을 수 있어요. 왓섭X꽃사가 꽃다발 구독 역시 플로리스트가 꽃 시장에서 직접 고른 제철 꽃들을 2주~4주마다 매번 다른 구성으로 만날 수 있고요.

이런 큐레이션 구독 서비스는 상품 구성이 달라져도 정기결제 금액은 일정하게 유지돼요. 큐레이션에 포함되는 개별 상품들의 가격과 시세가 조금씩 달라질 수 있지만, 대량 구매와 지속 구매로 가격 협상력을 갖출 수 있기 때문이죠. 특히 왓섭에서는 큐레이션 구독 서비스에도 ‘미리 써보기’ 할인 혜택을 제공해 누구나 쉽게 ‘골라주는’ 구독의 매력을 체험해 볼 수 있어요. 


지금까지 좋은 구독서비스의 조건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정리하자면 판매자 입장에서는 ‘좋은 가성비’가, 소비자 입장에서는 ‘지속가능성’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구독서비스의 핵심은 판매자와 소비자가 서로가 얼마나 신뢰할 수 있느냐에 달린 셈이죠. 마치 동네 단골 가게 손님과 사장님의 관계처럼 말이에요. 부디 여러분이 구독 플랫폼 왓섭을 통해, 좋은 ‘손님’과 좋은 ‘단골집’을 찾을 수 있기를! 

*구독 관리 앱 왓섭은 넷플릭스와 쿠팡와우, 멜론 등 온라인 월정액 서비스는 물론 식품, 음료, 생필품 등 정기배송 상품까지 모든 구독을 자동으로 모아 한 눈에 보여주는 서비스에요. 나날이 구독경제가 확대되고 이용 가능한 구독서비스도 다양해지는 요즘, 왓섭을 통해 당신의 모든 구독과 고정지출을 쉽고 편하게 관리해 보는 건 어때요?

구독플랫폼 왓섭 대표사진

왓섭에 대해 더 알고 싶다면
아래 버튼을 눌러보세요

왓섭 더 알아보기